메뉴건너뛰고 본문 바로가기
이미지
이미지

뉴스/새소식

[한복] 전통한복 의복문화에 대한 계승, 김숙진우리옷

16-11-04 11:08 조회수 : 607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본문

청담동에 위치한 전통한복 디자이너 브랜드인 '김숙진우리옷'은 한복디자이너 김숙진만의 독특한 디자인을 추구하고 있다.279c6ccac2c7dfbfcd3b768721bd0fa0_1478225 

전통과 현대 감각의 조화를 이루며 원단 재직에서부터 옛 문헌의 고증을 통한 전통 문양 재현과 자수 배치, 저고리 치마, 마고자, 바지 등 옷의 특성에 따른 전통 바느질, 손수 염색 등 전통기법을 통해 우리 옷의 아름다움을 나타내고 있다.

또한 신세대의 취향에 맞는 독특한 디자인과 현대적인 감각이 가미된 색상으로 한복의 트렌드를 만들어 가고 있다.

한복의 3대 원칙인 디자인, 바느질, 원단의 조화로 고급 맞춤복의 특성을 정확히 표현하여 소비자에게 만족감을 갖게 함과 동시에 섬세한 부분까지 잘 살펴 끝까지 정

 

성을 다하는 전통한복 전문 브랜드 김숙진우리옷.279c6ccac2c7dfbfcd3b768721bd0fa0_1478225 


김숙진우리옷은 독특한 디자인을 추구하고 있으며 전통적인 면을 중요시하고 재단과 배색 디자인에서 현대적인 장점을 취하여 신랑, 신부 등 한복을 자주 접하지 않았던 고객도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치마나 저고리등 에서도 서구화 되어가는 우리나라 사람들의 체형을 연구하여 재단과 바느질 과정을 과학적으로 하여 한복이지만 불편한 것이 아니라 편안한 느낌을 줄 수 있는 김숙진만의 독특한 패턴을 추구하고 있다.

칼라 또한 디자이너 브랜드로 앞선 트렌드를 읽고 단계를 선택하여 오랜 시간 우리 한복을 입어도 싫증나지 않고 세련된 느낌을 줄 수 있는 색상을 염색해 내고 있다.279c6ccac2c7dfbfcd3b768721bd0fa0_1478225

김숙진 우리옷 연혁

1989년 4월 미국 LA 청소년 마약퇴치 기금 조성을 위한 우리옷 패션쇼

1990년 5월 대통령 방일 기념 일본 오사카 꽃 박람회 우리옷 발표회 개최
1991년~1998년 8년간 대한항공 국제선 1등석 승무원의 한복 유니폼 디자인 제작
1992년~1996년  5년간 SBS TV 초청 패션쇼
1993년~1997년  5년간 대통령 해외 순방 때 의전 한복 담당
1994년 KBS TV 대하드라마 ‘장녹수’ 의상 제작
1997년~1999년 중앙일보 문화센터 한복 강사
1999년 5월 산업자원부 지원 아래 ‘전통 마섬유의 고품격 생활한복’ 을 연구 개발하여 서천 모시문화제 개막식에서 발표
1999년 6월 국립현대미술관 주최 ‘ART & ART WEAR 오늘의 우리옷’ 초청 전시

2000년 9월 KOSCO전 (서울 백상 기념관), KBS TV 드라마 ‘송화’ 의상 제작 등
2001년 <오뜨웨딩10월 11월호>발표, <마이웨딩 12월호>신부복 발표
2002년 한산 모시 문화제 ‘모시 패션디자인 공모전’, 심사위원장, KBS TV TV-드라마 ‘인생화보’ 의상제작
2003년 SBS TV 드라마 ‘천년지애’ 전통의상 제작, 한산모시 문화제 ‘모시옷 패션디자인 공모전’ 심사위원장 등 역임
2005년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개관 기념 VIP 초청 한복 패션쇼 개최
2006년 7월 월간웨딩21 잡지에  가을 새로운 디자인 발표, kbs 드라마 소문난 7공주 의상 협찬 등
2007년 kbs 드라마 미우나 고우나 의상 협찬 등
2008년 농구선수 김주성 선수, 연예인 찰스, 가수 김진표  결혼 한복 진행
2009년 kbs 드라마 솔약집 아들들 의상 협찬, 농구선수 서장훈 결혼 한복 진행

2010년 중소기업진흥공단 인정 벤처기업 승인
2011년 강남구 '미주통상촉진단' 파견 참여
2012년 강남구 '유럽통상촉진단' 파견 참여
2015년 글로벌 럭셔리 어워즈 국제협력 한복부문 대상 수상
2016년 현재 여러 방송 및 국제행사에서 한복 관련 자문위원으로 활동중.


자료제공 : 김숙진우리옷(02-548-2588 http://www.kimsookjin.com )


웨프뉴스<news@wef.co.kr>
맨 위로